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국제공모전 시상식 성료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국제공모전 시상식 성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제11회 2021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이하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의 국제공모전 시상식이 24일 이천 경기도자미술관에서 열렸다.

이번 시상식에는 코로나19 사전 예방을 위해 한국 작가 주세균(은상), 오제성(KICB레지던시상), 황재원(입선 대표)과 재단 관계자 등 최소 인원 2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이 어려운 해외 거주 작가들은 수상 소감 등을 담은 영상으로 시상식을 빛냈다. 해당 영상은 10월 1일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개막 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시상에서는 금상에 미국작가 다리엔 아리코스키 존슨(Darien Arikoski-Johnson)의 ‘파편화된 틀(Fragmented Framing)’과 대만작가 쭈오 밍쑨(Ming-Shun Cho)의 ‘호문큘러스-LR(Homunculus-LR)’, 은상에 한국작가 주세균의 ‘트레이싱 드로잉 시리즈 #2021-1(Tracing Drawing Series #2021-1)’, 동상에 미국작가 수잔 베이너(Susan Beiner)의 ‘취약함의 한계(Bounded Fragility)’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외 KICB 레지던시상은 한국작가 오제성의 ‘다보각경도(Cabinet of curiosities)’, KICB 젊은작가상은 중국작가 장 카이(Zhang Kai)의 ‘브라유에 바치는 헌사(Tribute to Braille)’가 각각 차지했다.

이번 국제공모전에는 70개국에서 1천184명의 작가가 작품 2천503점을 응모했다. 한국도자재단은 1차 온라인 이미지 심사, 2차 현장 심사를 거쳐 최종 76점의 입선작을 확정했으며 지난 8월 최종 수상작 6점을 공개한 바 있다.

최연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코로나로 모든 시상자가 함께 하지 못한 점은 아쉽지만, 작품으로 보여주신 뜨거운 열정을 공감하는 자리였다”라며 “국제공모전 시상 외에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국제공모전 대중상 시상식에도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라고 밝혔다.

한편 오는 10월 1일부터 11월 28일까지 열리는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는 ‘다시_쓰다 Re: Start’를 주제로 경기도자미술관(이천), 경기생활도자미술관(여주), 경기도자박물관(광주)과 공식 누리집을 통해 공개된다. 행사에는 국제공모전 작품 외 한국ㆍ네덜란드 수교 60주년을 기념하는 국가초청전과 2019년 비엔날레 국제공모전 대상작가 팁 톨랜드의 초대전, 어린이전시, 온라인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행사가 마련됐다.

정자연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