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청, 추석장사씨름대회 女단체전 2연패 달성
안산시청, 추석장사씨름대회 女단체전 2연패 달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별ㆍ정수영ㆍ김다혜 활약…결승서 구례군청에 3-1 승

안산시청이 ‘위덕스제약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 여자부 단체전서 2년 연속 정상을 차지했다.

김기백 코치가 이끄는 ‘디펜딩 챔피언’ 안산시청은 22일 충남 태안종합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대회 마지막날 여자부 단체전 결승서 경량급에서의 활약을 앞세워 강호 구례군청을 3대1로 제치고 2연패를 달성했다.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서 여자부 단체전 2연패를 달성한 안산시청 선수단.대한씨름협회 제공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서 여자부 단체전 2연패를 달성한 안산시청 선수단.대한씨름협회 제공

 


이날 결승 첫 경기인 매화급(60㎏ 이하)서 안산시청은 김은별이 체급 최강자 이연우를 연속 안다리 기술로 뉘며 2-0 완승을 거두고 산뜻하게 출발했다.

이어 안산시청은 국화급(70㎏ 이하) 정수영이 구례군청 김지한에 첫 판을 되치기로 빼앗겼으나, 둘째 판을 왼덧걸이로 꺾어 승부를 원점으로 돌린 후 3번째 판을 역시 되치기로 따내 2-1 역전승을 거두고 게임스코어 2대0으로 앞서갔다.

벼랑끝 위기에 몰린 구례군청은 이어진 매화급 두 번째 경기서 이날 개인전 체급 우승자인 양윤서가 접전 끝에 이아란을 들배지기, 안다리 기술을 앞세워 2-1로 물리쳐 기사회생했다. 그러나 안산시청은 국화급 두 번째 경기서 김다혜가 구례군청 엄하진을 들배지기 기술로 연속 모래판에 뉘여 2-0 승리를 거두고 2년 연속 대회 패권을 안았다.

황선학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