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7 파주시 가선거구보궐선거, 국민의 힘 박수연후보 당선
4.7 파주시 가선거구보궐선거, 국민의 힘 박수연후보 당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치러진 파주시 가선거구(운정3동 ,교하동, 탄현면) 보궐선거 결과 국민의힘 박수연 후보가 전체 49.04 %(1만1천39표)를 얻어 9천268표(41.17%) 득표에 그친 민주당 손성익 후보를 1천700여표차로 따돌리며 당선됐다. 진보당 김영중 후보는 9.77%(2천200표)를 얻어 3위를 차지했다.

애초 박 후보는 보궐선거 특성상 투표율이 낮아 당 조직력이 앞선 손 후보에 크게 밀릴 것으로 예측됐으나 선거 초반 LH 임직원 부동산 투기의혹 등으로 정권심판론이 일면서 비교적 여유롭게 당선됐다.

박수연 시의원 당선자는 “ 더 많이 반성하고 성찰해 변화와 개혁을 주도하겠다”며 “ 작은 힘을 보태 국민의힘이 파주 주민들에게 신뢰와 지지를 받는 정당으로 거듭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4ㆍ7 파주시 가선거구 보궐선거는 총 유권자 11만2천24명 중 2만2천651명이 투표(본투표 1만5천578명, 사전투표 7천73명)에 나서 투표율 20.2%를 기록했다.
파주=김요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