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제2자유로 걸어가던 80대 치매노인 차에 치여 숨져
파주 제2자유로 걸어가던 80대 치매노인 차에 치여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 제2자유로에서 80대 여성이 달리던 승용차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3일 파주경찰서와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후 9시10분께 파주시 산남동 제2자유로 서울방향 1차로에서 30대 남성 A씨가 몰고 가던 승용차가 80대 여성 B씨를 치어 숨지게 했다.

사고 직전 제2자유로에서 “사람이 걸어가고 있다”는 내용의 신고가 경찰에 접수된 상태였으나 조치를 취하기 전 사고가 났다.

A씨는 미처 피하지 못하고 승용차로 B씨를 들이 받았으며, 사고 직후 경찰에 신고했다.

조사 결과 당시 A씨는 과속이나 음주운전 등은 아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 사고로 B씨가 중앙선 너머로 튕겨 나가면서 반대방향에서 오던 차들도 잇따라 B씨를 치고 지나간 것으로 파악됐다.

치매 증세가 있던 B씨가 어떻게 도로 위로 올라갔는지 등은 조사 중이다.

경찰은 A씨를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는 한편, 2차 사고 여부를 포함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다. 파주=김요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