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수능 1타강사 박광일 ‘경쟁 강사 비방 댓글’ 혐의로 구속
성남 수능 1타강사 박광일 ‘경쟁 강사 비방 댓글’ 혐의로 구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입 수능 국어 ‘1타 강사’로 유명한 박광일씨가 경쟁 강사를 비방하는 내용의 댓글을 단 혐의로 구속됐다.

수원지검 성남지청은 박씨를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과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고 19일 밝혔다.

검찰은 또 박씨가 차린 회사 직원 1명 등 댓글 조작에 가담한 2명도 같은 혐의로 구속했다.

박씨 등은 지난 2017년 7월부터 2년여 동안 아이디 수백개를 생성해 경쟁업체와 다른 강사를 비방하는 댓글을 단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IP 추적을 피하고자 필리핀에서 가상 사설망(VPN)을 통해 우회하는 방식을 활용한 것으로 파악됐다.

수원지법 성남지원은 “박씨 등이 증거인멸과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검찰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앞서 지난 2019년 7월 수원지검 성남지청에 박씨 등에 대한 고소장이 접수됐고 경찰이 넘겨받아 조사를 진행했다.

경찰은 박씨에 대해 불기소 의견으로 송치했으나 검찰은 보강수사를 거쳐 박씨가 댓글 조작에 가담했다고 판단, 지난 13일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다.

박씨는 “댓글 조작을 직접 지시하지는 않았다”며 일부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박씨가 속한 대성마이맥은 홈페이지에 게시된 박씨의 강의를 폐쇄했다.

성남=이정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