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길에 '쾅쾅쾅'…서해안고속도로서 26중 연쇄추돌로 6명 부상
눈길에 '쾅쾅쾅'…서해안고속도로서 26중 연쇄추돌로 6명 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후 3시께 충남 당진시 서해안고속도로 서울방향 당진나들목 부근에서 화물차와 승용차 등 10여대가 눈길에 미끄러져 잇따라 추돌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등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다행히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18일 오후 3시께 충남 당진시 서해안고속도로 서울방향 당진나들목 부근에서 화물차와 승용차 등 10여대가 눈길에 미끄러져 잇따라 추돌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등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다행히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18일 오후 3시께 충남 당진시 송악읍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향 당진나들목 부근에서 화물차와 승용차 등 26대가 눈길에 미끄러져 잇따라 추돌했다.

이 사고로 6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현재까지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여파로 서울 방향 고속도로가 1시간 30여분간 전면통제되면서 차들이 약 4㎞에 걸쳐 늘어서는 등 극심한 정체를 빚었다.

사고 당시 눈이 많이 내려 도로가 미끄럽고 시야 확보가 어려웠다고 경찰 관계자는 설명했다.

당진에는 전날 오후 9시 20분부터 이날 오전 11시까지 대설주의보가 발효됐다.

사고가 난 오후 3시 당진지역 적설량은 3.3㎝였다. 오전 9시에는 4.8㎝까지 눈이 쌓이기도 했다.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향에서는 앞서 이날 오전 10시 45분께도 목포 기점 256㎞ 지점에서 25t 트레일러·화물차·버스 등 3중 추돌 사고가 발생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