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파출소 근무 경관 자택서 숨진 채 발견
포천 파출소 근무 경관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 파출소 근무 경관 자택서 숨진 채 발견



11일 오후 5시15분께 포천경찰서 관할 모 파출소 소속 A경위가 자택에서 숨져 있는 것을 가족이 발견해 신고했다.

A경위는 이날 하루 연가를 냈으며 집 안에서는 그가 작성한 것으로 보이는 유서가 발견됐다. 경찰은 유족 진술을 토대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포천=김두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