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890건)

가을 문턱에 선 산하는 눈에 띄지 않게 옷을 갈아 입는다. 땀이 뚝뚝 떨어지던 지난 여름의 무더위는 어느새 높은 하늘을 낳는다. 살랑이는 바람에서도 무엇인가 다른 냄새가 난다. 그래서 나그네의 발걸음도 가을을 준비한다. 지난 여름에도 어깨위에 앉아 있던 카메라가 초 가을 냄새를 느낀다. 그리고 산하도 어느새 카메라 렌즈 속으로 들어왔다.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22 00:00

?작가들이 처음으로 개인전을 열어 지역 미술계의 신선한 바람을 불러 일으켰다.지난 6일 수원 미술관에서 열린 크리프아트 부스개인전. 크리프아트(creaf art)는 creative(창의적인)+free(자유)=creaf의 조어다. 즉 발상과 표현을 주 컨셉으로 하여 획일화된 기존의 회화 틀을 깨고 형식에 얽매이지 않은 자유로운 표현과 재료를 사용하여 작업을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22 00:00

어둠이 더욱 짙어진 지난여름 어느날 오후 8시께.마침 열린 바닷길로 피서객의 차량이 제부도로 진입하다 접촉사고가 났다는 신고가 접수되자, 이날 치안센터 유일의 경찰관인 손성일 경장(38)은 금세 출동준비를 마친 뒤 오토바이에 탑승, 바로옆 컨테이너박스에서 대기하고 있던 전경대원을 태우고 사고현장으로 달려간다.손경장의 출동으로 사무실이 비게되자 쉬고 있던 전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22 00:00

▲ 유명산자연휴양림가평군 설악면 가일리에 있는 이 휴양림은 기암괴석과 울창한 숲, 입구지계곡이 한 데 어우러진 자연휴양림. 참나무류가 많은 천연림 지대와 낙엽송, 잣나무 등을 심어놓은 인공림 지대가 함께 어우러져 풍광이 뛰어남. (031)589-5487 ▲ 국망봉자연휴양림 포천시 이동면 장암리에 있는 이 휴양림은 신로봉(900m)과 국망봉(1천168m) 서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06 00:00

< 인천시 >▲동막 해수욕장 인천 강화군 화도면 동막리에 있는 이 해수욕장은 해안 도로가 으뜸으로 손꼽을 만하다. 도로변이나 인근 음식점의 주차장에 차를 대놓고서도 편안하게 일몰을 감상할 수 있고, 분오리 돈대에서도 바라볼 수 있다. 장구너머포구가 일몰 감상의 포인트.(032)937-4445▲민머루 해수욕장 강화 석모도에서 유일한 이 해수욕장은 길게 활처럼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06 00:00

"저의 집에는 디지털이 없습니다”“사람은 기본적으로 아날로그니깐요”몇년전 한 기자가 유명한 음향감독 집을 방문해 인터뷰하면서 집에 디지털 음원이 없다는 말을 듣고 의아해 하며 질문을 하자 그 음향감독은 이같이 답변했다. 작고, 빠르고, 간편하고, 이쁜 디지털 문화에 젖었던 현대인들이 아날로그 문화를 다시 찾고 있다. 느리고, 과정을 중시하고, 행위를 해야만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06 00:00

푸른 산과 맑은 계곡, 그리고 시원한 바다가 모두 그리운 성하의 계절 여름. 바다에 가면 산이 보고 싶고 산에 가면 바다가 생각나는 여름,뙤약볕을 받으며 장쾌한 능선길을 걸으며 발을 옮길 때마다 뚝뚝 떨어지는 땀의 의미가 이 여름이 우리에게 주는 선물임을 느낀다.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06 00:00

민간단체인 세계 신(新) 7대 불가사의 재단은 지난달 7일 ▲중국의 만리장성 ▲페루의 잉카 유적지 마추픽추 ▲브라질의 거대 예수상 ▲멕시코 치첸 이차의 마야 유적지 ▲로마의 콜로세움 ▲인도의 타지마할 ▲요르단의 고대도시 페트라를 新 7대 불가사의로 선정, 발표했다. 스위스의 영화제작자인 베르나르드 베버가 주도하는 재단은 이날 오후 포르투갈리스본의 경기장에서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06 00:00

루브르박물관, 프라도미술관과 함께 유럽 3대 박물관으로 꼽히는 오스트리아 비엔나미술사박물관이 그대로 서울에 왔다. 국립현대미술관(관장 김윤수)은 지난 6월 26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덕수궁미술관에서 비엔나미술사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르네상스 및 바로크 걸작 64점으로 구성된 ‘비엔나미술사박물관전 : 합스부르크 왕가 컬렉션’을 열고 있다. 이번 전시에는 비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06 00:00

가깝고도 먼 나라’ 일본, 그들의 미술은 어떨까. 파주 예술마을 헤이리는 일본 현대미술을 조망해 볼 수 있는 전시회가 열렸다. 헤이리 예술마을은 여름맞이 기획전으로 ‘동고동락(同苦同樂)’을 주제로 금산갤러리 등 실내전시공간 17곳과 야외전시공간 등지에서 제2회 아시아프로젝트인 일본현대예술페스티벌을 마련했다. 아오키 노에 등 작가 50여명의 회화, 조각, 판

PHOTO경기 | 경기일보 | 2007-08-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