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1,806건)

인천 흥국생명이 한국도로공사를 꺾고 ‘2021 의정부ㆍ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여자부 4강에 진출했다.흥국생명은 26일 오후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B조 3차전서 18득점을 기록한 김다은과 블로킹 6개를 합작한 이주아ㆍ박현주ㆍ박혜진의 수비를 앞세워 김천 한국도로공사에 3대1(25-23 18-25 25-22 25-21) 승리를 거뒀다.이날 흥국생명은 1세트서 세트 중반까지 상대 문정원의 스파이크 서브와 시간차 공격에 밀려 17-21으로 좀처럼 리드를 잡지 못했다. 하지만 김미연이 백어택과 퀵오픈 공격을 연달아 성공시키며 22-22로

배구 | 권재민 기자 | 2021-08-26 17:34

프로배구 안산 OK금융그룹이 컵 대회 4강전서 인천 대한항공에 완승을 거두며 결승에 올랐다.OK금융그룹은 20일 오후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2021 의정부ㆍ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준결승전서 26득점을 올린 조재성의 맹활약에 힘입어 대한항공에 세트 스코어 3대1(21-25 25-22 25-22 25-18)로 역전승했다.1세트서 OK금융그룹은 15-16으로 팽팽하게 맞대결을 펼치고 있었지만, 대한항공 조재영의 스파이크 서브 성공과 속공이 연달어 성공했고 정지석의 서브까지 계속 꽂히며 21-25로 세트를 내줬다.하지만 OK금융그룹은 2

배구 | 이연우 기자 | 2021-08-20 21:53

인천 대한항공 점보스가 프로배구 컵대회서 2연승을 거두며 4강에 안착했다.대한항공은 19일 의정부체육관서 열린 ‘2021 의정부ㆍ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 조별리그 B조 3차전서 22득점과 블로킹 4개를 성공시킨 임동혁의 맹활약에 힘입어 국군체육부대에 세트 스코어 3대1(25-15 21-25 25-20 25-22) 승리했다.임동혁 외에도 정지석이 18득점, 3블로킹, 곽승석이 16득점을 올리는 고른 활약으로 손쉽게 승리를 낚았다.대한항공은 1세트서 임동혁의 연속 서브 성공과 곽승석의 오픈 공격이 먹혀들며 초반부터 11-3으로 점

배구 | 정자연 기자 | 2021-08-19 18:39

프로배구 안산 OK금융그룹이 컵대회서 천안 현대캐피탈을 꺾고 2연승을 달리며 4강 진출의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OK금융그룹은 16일 오후 의정부체육관서 열린 ‘2021 의정부ㆍ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 조별리그 A조 2차전서 나란히 17득점을 올린 조재성과 차지환의 화력을 앞세워 현대캐피탈에 세트 스코어 3대1(18-25 25-22 25-21 25-15) 역전승을 거뒀다.OK금융그룹은 지난 1차전 대전 삼성화재전서 맹활약한 최홍석과 김웅비, 박창성 등이 이날 경기서도 좋은 활약을 펼쳤다.OK금융그룹은 1세트서 박창성과 차지환의

배구 | 권재민 기자 | 2021-08-16 18:19

프로배구가 2021-2022시즌 개막을 앞두고 각 팀별 기량 점검과 2020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선전의 감흥을 이어갈 ‘2021 의정부·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를 오는 14일 의정부체육관에서 개막한다.이달 29일까지 16일간 펼쳐질 이번 대회는 7년 만에 수도권에서 열리는 대회로 V리그 남녀 13개 팀에 남자부 국군체육부대를 포함 총 14개 팀이 참가한다. 여자부에 신생팀 페퍼저축은행은 참가하지 않는다.지난해 컵대회 성적에 따라 남자부 A조는 ‘디펜딩 챔피언’ 수원 한국전력을 비롯, 천안 현대캐피탈, 안산 OK금융그룹, 대전 삼성화재

배구 | 황선학 기자 | 2021-08-11 15:18

“사실상 이번 2020 도쿄올림픽이 국가대표로 뛰는 마지막 무대가 될 것 같습니다.”경기도가 배출한 한국 여자배구의 ‘전설’ 김연경(33ㆍ상하이)이 8일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동메달 결정전서 세르비아에 완패한 뒤 국가대표 은퇴 의사를 피력했다. 만 17세이던 지난 2005년 국가대표 첫 발탁 이후 16년 만에 태극마크를 내려놓는 것이다. 16세 때 청소년대표를 포함하면 17년 만이다.김연경은 안산서초와 원곡중을 거쳐 수원한일전산여고(현 한봄고)에 입학한 뒤 배구팬들에게 자신의 이름 석 자를 알리기 시작했다

배구 | 권재민 기자 | 2021-08-08 15:57

한국 여자배구가 역대 두 번째 올림픽 메달을 목전에 두고 문턱 앞에서 주저 앉았다.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은 8일 오전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동메달 결정전서 세르비아에 세트 스코어 0대3(18-25 15-25 15-25)으로 졌다.세르비아는 세계 랭킹 6위이자 지난 2일 한국과의 맞대결서도 높이를 앞세워 0-3 압승을 거둔 바 있다.한국은 1세트 초반 김희진(IBK기업은행)의 서브 에이스 2개와 김연경의 터치 아웃 득점, 세르비아의 범실을 묶어 11-8로 앞서 나갔다. 그러나 17-17으로 동점을 허용

배구 | 권재민 기자 | 2021-08-08 10:53

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이 금메달 결정전을 눈 앞에 두고 강호 브라질을 넘지 못했다.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은 6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준결승전서 브라질에 세트 스코어 0-3(16-25 16-25 16-25)으로 패했다.세계랭킹 2위 브라질은 핵심 공격수 탄다라 카이세타가 도핑테스트서 적발돼 결장했지만 예상대로 상당한 공격력을 보여줬다.한국은 1세트서 브라질의 속도와 높이를 겸비한 공격에 8-13으로 끌려가던 중, 양효진(현대건설)의 가로막기 득점과 김연경(중국 상하이)의 중앙 백어택으로 2점을 따라

배구 | 권재민 기자 | 2021-08-06 22:53

한국 여자배구가 9년 만에 올림픽 4강에 진출, 45년 만의 메달 획득을 눈앞에 두게 됐다.‘이방인’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세계 13위 한국은 4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8강전에서 김연경(상하이ㆍ28점), 박정아(도로공사ㆍ16점) 쌍포의 활약으로 세계 4위인 ‘난적’ 터키를 풀세트 접전 끝 3대2(17-25 25-17 28-26 18-25 15-13)로 꺾고 4강에 올랐다.이로써 2012년 런던 대회 이후 9년 만의 준결승에 진출한 한국은 1976년 몬트리올 대회 이후 45년 만

배구 | 황선학 기자 | 2021-08-04 11:49

여자 프로배구 화성 IBK기업은행의 2021-2022시즌 새 외국인선수 레베카 라셈(24)이 12일 입국했다.라셈은 IBK가 지난 4월 28일 한국배구연맹(KOVO) 여자프로배구 외국인선수 드래프트에서 선발한 미국 국적의 선수로, 텍사스 오스틴에서 태어나 덴버대를 졸업했다. 신장 191㎝에 주 포지션은 라이트다.덴버대 재학시절 4시즌 연속 ‘서밋 리그’ 우승을 함께하며 3ㆍ4학년 시즌에 잇달아 ‘베스트7’에 선정됐다. 대학교 졸업 이후 두 시즌 동안 이탈리아리그의 푸투라 발리 지오바니에서 활약했었다.라셈은 코로나19 방역 지침에 따

배구 | 권재민 기자 | 2021-07-12 17:49